17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미셸 바르니에 EU 대표(오른쪽)와 데이비드 데이비스 영국 브렉시트 장관이 만나 악수하고 있다.
지난 17일 벨기에 브뤼셀의 유럽연합 본부에서 브렉시트 협상을 위해 만난 영국의 데이비드 데이비스 브렉시트 장관(왼쪽)과 미셸 바르니에 EU 대표가 악수하고 있다.

영국과 유럽연합(EU)의 '브렉시트' 2차 협상이 오늘(20일) 마무리됩니다.

'브렉시트'는 영국의 EU 탈퇴를 뜻하는 단어로, 영국은 지난해 국민투표를 통해 EU를 탈퇴하기로 했습니다.

영국의 데이비드 데이비스 브렉시트 장관과 미셸 바르니에 EU 대표는 오늘(20일) 지난 4일 간 진행된 회담을 평가할 예정입니다.

두 대표는 앞서 지난 17일 협상에서 진전을 이루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한 바 있습니다.

지난 6월 열린 1차 회담에서는 회담 시간표가 논의됐습니다. 

한편 이번 2차 회담에서는 영국 내 유럽연합 회원국 국민과 유럽연합 내 영국 국민의 지위와 북아일랜드 문제, 그리고 탈퇴 합의금 문제 등이 논의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영국에는 약 3백만 명의 EU 시민이, 그리고 EU 회원국에는 영국인 약 120만 명이 거주하고 있습니다.

양측은 앞으로 매달 나흘 일정의 회담을 이어갈 예정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