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말 테러가 발생한 런던 브릿지 인근을 7일 무장 경찰이 순찰하고 있다.
지난 주말 테러가 발생한 런던 브릿지 인근을 7일 무장 경찰이 순찰하고 있다.

지난 주말 발생한 영국 런던 테러 사건의 사망자가 8명으로 늘었습니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7일 발표를 통해, 전날 영국 경찰이 템스 강에서 발견한 시신의 주인이 프랑스 국적의 40대 남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사건 발생 이후 실종 상태였습니다. 

이로써 이번 사건이 사망자는 기존에 알려진 7명에서 1명이 더 늘었으며, 프랑스인의 사망자 수도 3명으로 확인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경찰은 이번 테러와 연관된 추가 용의자 1명을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용의자는 30세 남성으로, 경찰이 이 런던 동부 일대를 수색하는 과정에서 경찰에 붙들렸습니다. 

앞서 경찰은 5일 추가로 27세 남성을 체포했으며, 전날 체포한 12명은 무혐의로 풀어준 바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