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맨체스터 공연장 폭탄 테러 사건 다음날인 23일
 경찰이 공연장 주변 도로를 통제하고 있다.
영국 맨체스터 공연장 폭탄 테러 사건 다음날인 23일 경찰이 공연장 주변 도로를 통제하고 있다.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ISIL은 영국 맨체스터공연장 폭탄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ISIL은 칼리프 전사 1명이 폭탄을 장착한 뒤 터뜨렸다고 밝혔습니다. 

영국 경찰은 공격범이 어젯밤 급조된 폭발장치를 공연장에서 터뜨렸으며 이로 인해 22명이 숨지고 59명이 다친 가운데 범인도 현장에서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폭발은 2만1천 석 규모의 대형 맨체스터아레나 공연장 로비에서 미국의 유명 팝가수 아리아나 그란데의 공연이 끝날 무렵 벌어졌습니다. 

경찰은 사건에 연루된 20대 남성 1명을 체포했다고 밝혔지만 그가 어떻게 범행에 연루됐는지 등 자세한 정보는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테레사 메이 영국 총리는 이번 테러는 영국 젊은이들을 겨냥해 대량학살을 저지르기 위해 의도된 것이라며 맹비난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