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동 두바이국제공항에 에미레이츠 항공 여객기들이 대기 중이다. (자료사진)
중동 두바이국제공항에 에미레이츠 항공 여객기들이 대기 중이다. (자료사진)

영국은 21일, 6개 중동과 아프리카 국가에서 오는 여객기의 승객들이 기내에서 휴대용 컴퓨터와 다른 전자기기를 휴대하는 것을 금지하는 조치를 취했습니다.

이 같은 조치에 따라, 터키와 레바논, 요르단과 이집트, 튀니지와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영국으로 직항하는 여객기 내에 길이 16cm, 폭 9.3cm, 깊이 1.5cm를 넘는 전자기기의 반입이 금지됩니다.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의 대변인은 이 같은 조치가 승객들이 안전하게 여행하도록 하기 위한 필요하고 적절한 조치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보다 앞서, 미 교통안전국(TSA)은 21일, 8개 무슬림 다수 국가의 10개 공항에서 미국으로 오는 직항노선의 승객들이 휴대용 컴퓨터와 태블릿 PC, 카메라, DVD플레이어, 전자게임기 등을 휴대하고 비행기에 탑승하는 것을 금지하는 긴급 명령을 발표했습니다.

TSA는 성명을 통해, 이번 금지조치가 구체적인 위협에 대한 대응은 아니고, 테러단체들이 상업용 여객기에 대한 공격에 계속 관심을 보이고 있다는 정보 평가에 따른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국 정부의 이 같은 조치에 따라 해당 여객기 승객들은 휴대 전화기 보다 큰 전자기기는 수하물로 부쳐야만 합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