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가 런던에서 브렉시트 협상에 관한 정부의 계획에 관해 연설했다.
17일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가 런던에서 브렉시트 협상에 관한 정부의 계획에 관해 연설했다.

영국의 테리사 메이 총리는 영국이 유럽연합을 탈퇴하면서 유럽연합 단일시장도 포기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메이 총리는 17일 유럽연합 탈퇴, 이른바 브렉시트 협상에 관한 정부의 계획을 공개한 연설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메이 총리는 유럽연합 회원국이 아니면서 단일시장 회원국이 된다는 것은 투표권 없이 상품과 서비스, 사람과 자본이동의 자유 보장을 이행하는 유럽연합 법규들에 구속되는 것을 뜻한다며,

이는 실질적으로 유럽연합을 떠나지 않는다는 뜻이라고 말했습니다.

메이 총리는 새롭고 대담한 포괄적 자유무역협정을 통해 유럽연합 단일시장에 대한 최대한 접근을 추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메이 총리는 영국은 유럽을 넘어 다른 나라들과도 자유무역협정을 체결하고, 자체적으로 이민을 제한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밖에 메이 총리는 영국은 다른 27개 유럽연합 회원국들과 역내 이동의 자유를 허용하는 협정을 제안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메이 총리가 이끄는 영국 정부는 오는 3월 유럽연합 탈퇴에 관한 공식 협상에 나서,무역과 이민, 여행 등을 포괄하는 유럽연합 탈퇴협상을 공식 시작할 예정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