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멘 후티 반군. (자료사진)
예멘 후티 반군. (자료사진)

예멘 후티 반군이 29일 사우디아라비아 남서부 국경지대에 있는 사우디 석유회사를 공격했다고 밝혔습니다. 

예멘 반군은 이날 성명을 통해 아람코 시설을 포함한 아브하, 지잔 공항 그리고 군기지 등 예멘과의 국경 인근의 다른 목표물도 공격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예멘 반군은 지난해 8월과 9월 잇따라 사우디의 주요 석유 시설을 무인기로 공격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당시 공격으로 피해를 본 사우디는 하루 원유 생산량이 절반으로 감소하는 등 타격을 입었습니다. 

한편 사우디 아람코는 예멘 반군의 석유 시설 공격 주장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