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ussian President Vladimir Putin and his Turkish counterpart Recep Tayyip Erdogan shake hands at the end of a joint press…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이사 대통령이 5일 모스크바에서 열린 정상회담에서 악수하고 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이 어제(5일) 모스크바 크렘린궁에서 만나 시리아 북서부 이들리브 지역에서의 휴전에 합의했습니다. 

두 정상의 합의 뒤 러시아와 터키 외무장관은 "6일 0시부터 시리아 이들리브 지역에서의 모든 전투행위를 중단한다"고 발표했습니다. 

그러면서 러시아와 터키가 시리아 M4 고속도로 남북으로 각각 6km에 걸쳐 안전통로를 조성하고, 오는 15일부터 M4 고속도로를 따라 공동순찰을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양국의 정상회담은 이들리브 지역에서 시리아 정부군의 포격으로 터키군 수 십 명이 사망하고, 이에 터키가 보복 공격을 단행하는 등 군사적 충돌이 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이뤄졌습니다. 

앞서 러시아와 터키는 지난 2018년 9월 이들리브 지역에서의 휴전에 합의했지만, 러시아의 지원을 받는 시리아 정부군은 지난해 4월 반군에 대한 공격을 재개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