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28일 이스라엘 병사가 시라아와 접경 지역인 골란고원에서 탱크를 점검하고 있다.
지난달 28일 이스라엘 병사가 시라아와 접경 지역인 골란고원에서 탱크를 점검하고 있다.

이스라엘군이 3일 시리아와의 국경 지역에 폭탄물을 설치하던 무장세력 4명에 공격을 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스라엘군은 이날 시리아와 접경 지역인 골란고원에서 소속을 알 수 없는 4명을 겨냥해 총격을 가했습니다. 동시에 공군 지원을 받아 폭격도 가했습니다.  

군 대변인인 조나단 코리쿠스 중령은 기자들에게 약 1주일간 이 지역에서 ‘비정규적인 활동’이 감지됐었다며 특공대가 매복하고 있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괴한들이 현장에서 사망했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습니다.  

또 이들이 어디에 소속됐는지 말하기는 이르지만 이스라엘은 “시리아 정권에 책임을 묻는다”고 말했습니다.  

이스라엘 군에는 사상자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현재 폭격이 가해진 곳은 수색조사가 이뤄지고 있습니다.  

앞서 이스라엘과 시리아는 시리아 다마스쿠스에서 이스라엘의 공격으로 이란이 후원하는 시아파 헤즈볼라 무장단체 대원 한 명이 사망한 이후 긴장이 고조됐습니다.  

사건이 발생한 골란고원은 이스라엘이 1967년 제3차 중동전쟁에서 승리한 뒤 강제로 점령한 지역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