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군이 보유한 이동식 S-400 방공 미사일 발사 시스템. (자료사진)
러시아의 S-400 방공미사일. (자료사진)

러시아가 터키에 첨단 지대공 미사일 시스템 ‘S-400’ 4개 포대를 공급하는 25억 달러 규모의 거래가 합의 최종 단계에 이르렀습니다.

러시아 방산업체 ‘로스테흐’의 세르게이 체메조프 대표는 27일 러시아 코메르산트 신문에 터키와의 합의가 거의 마무리됐으며 서류 승인 작업만을 남겨두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터키는 거래액의 45%를 선지불하고 나머지 55%는 러시아의 차관을 받아 지불하기로 했다고 체메조프 대표는 밝혔습니다.

러시아는 오는 2020년부터 S-400 미사일을 인도할 예정입니다.

앞서 미국과 독일 등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국가들은 터키의 러시아제 첨단 미사일 구입에 우려를 표명해왔습니다.

이에 대해 터키는 나토 국가들이 적절한 가격의 방공미사일 판매를 제안하지 않아 다른 방안을 모색할 수밖에 없었다고 주장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