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리아 해군기지가 있는 타르투스 항으로 향하는 러시아 전함 BSF 니콜라이플리첸코브 152호가 보스포루스 해협을 지나고 있다. (자료사진)
시리아 해군기지가 있는 타르투스 항으로 향하는 러시아 전함 BSF 니콜라이플리첸코브 152호가 보스포루스 해협을 지나고 있다. (자료사진)

러시아가 시리아 내 해군기지 임대를 49년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러시아 의회는 오늘(21일) 전체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의 합의안을 의결했습니다.

합의안에는 군함 등이 배치돼 있는 타르투스 러시아 해군기지를 49년 연장해 장기 임대하는 내용이 담겼습니다.

또 핵 추진 함정을 포함해 11개의 선박을 타르투스 해군기지에 계속 배치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내용도 포함됐습니다.

러시아는 2015년부터 시리아에 해군기지를 두고 공습작전을 펼치고 있습니다.

러시아는 지난해에는 또 다른 항구도시 라타키아 인근에 흐메이밈 공군기지를 개설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