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2월 이란 테헤란에서 열린 이슬람 혁명 기념일 행사에 ‘시모르그’ 로켓 모형이 전시되었다. (자료사진)
지난해 2월 이란 테헤란에서 열린 이슬람 혁명 기념일 행사에 ‘시모르그’ 로켓 모형이 전시되었다. (자료사진)

이란이 27일 인공위성을 우주로 실어나를 수 있는 발사체 시험에 성공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란 국영 TV는 페르시아어로 '불사조'라는 뜻을 가진 우주 발사체인 ‘시모르그’ 로켓이 중량 250kg의 인공위성을 500km 궤도에 올릴 수 있는 능력이 있다고 주장했지만, 이날 발사된 로켓의 적재중량이 얼마였는지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이란의 이번 발사는 미국이 이란의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에 대한 경제제재를 강화하는 움직임을 보이는 가운데 이루어졌습니다. 이번 발사는 이란이 2015년 서방국가들과 체결한 핵 합의를 위반하는 것은 아니지만, 미국은 그동안 이란에서 개발되는 로켓 기술이 잠재적으로 장거리 미사일에 적용될 수 있다는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앞서 이번 주 이란은 항공기와 순항미사일을 요격할 수 있는 미사일을 생산할 수 있는 새로운 시설의 문을 열었다고 발표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