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드 빈압둘라지즈 왕자.
사우드 빈압둘라지즈 왕자.

사우디아라비아 경찰이 20일 자국 왕자 1명을 사람들을 학대한 혐의로 체포했다고 사우디 언론매체들이 보도했습니다.

사우디 알이크바리야 TV는 인터넷 트위터에 살만 국왕이 사우드 빈압둘라지즈 왕자를 체포할 것을 명령했다고 전했습니다.

최근 인터넷 사회연결망(SNS)에 압둘라지즈 왕자가 사람들을 때리는 장면이 담긴 동영상이 올라와 논란이 된 바 있습니다.

살만 국왕은 체포 명령장에서 왕족들이 권한을 남용하는 모든 사례를 신고하라고 시민들에게 촉구하면서 문제가 된 동영상에 나오는 왕자의 측근들도 모두 체포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압둘라지즈 왕자가 수갑을 찬 채 경찰에 연행되는 모습이 담긴 동영상도 인터넷에 올라왔습니다.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왕족들은 특별 대우를 받습니다. 그러나 과거에 몇몇 왕족이 범죄를 저질러 처벌받기도 했습니다. 지난해 10월에는 한 왕자가 살인 혐의로 처형된 바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