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텔아비브의 미국 대사관.
이스라엘 텔아비브의 미국 대사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스라엘 주재 미국 대사관을 당분간 텔아비브에 그대로 둔다는 명령에 1일 서명했습니다.

미국 대사관의 예루살렘 이전은 트럼프 대통령의 선거 공약이었습니다.

미국은 지난 1995년 현지 대사관을 예루살렘으로 옮긴다는 법을 만들었지만, 대통령 명령으로 6개월마다 이 조처의 실행을 연기하고 있습니다.

백악관 측은 이번 조처가 이스라엘-팔레스타인 평화협정의 체결 가능성을 최대한 높이려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팔레스타인 측은 이스라엘 주재 미국 대사관을 예루살렘으로 이전하는 것을 강하게 반대해 왔습니다. 이 조처가 이른바 '두 국가 해법'을 위협한다는 이유에서입니다.

팔레스타인은 장차 독립하면 동예루살렘을 자신들의 수도로 삼을 예정입니다.

이스라엘은 지난 1967년에 발생한 6일 전쟁 기간 동예루살렘을 점령하고 이를 합병한 바 있습니다. 하지만 국제법은 이 지역을 점령지로 간주합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