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군이 23일 예멘 마리브 주의 알카이브 연계 반군을 겨냥한 기습작전으로 반군 7명을 사살했다고 밝혔다.
미군이 23일 예멘 마리브 주의 알카이브 연계 반군을 겨냥한 기습작전으로 반군 7명을 사살했다고 밝혔다.

미군은 예멘에서 국제 테러조직 알카에다 연계단체 소속 반군 7명을 사살했다고 밝혔습니다. 

미 중부사령부는 오늘(23일) 미군이 공습과 소형 화기를 사용해 마리브 주 내 알카에다 아라비아반도지부(AQAP) 관련 시설에 있던 반군들을 사살했다고 밝혔습니다.

미군은 이번 작전이 예멘 정부의 지원으로 이뤄졌다고 전했습니다. 

미군 전투기와 무인기는 앞서 지난 3월에도 예멘 다른 지역 내 알카에다 아라비아반도지부를 겨냥해 공습을 가했습니다. 

또 지난 1월에는 미군 특수부대가 또 다른 반군 시설을 겨냥한 기습작전 중 미 해군 특수요원 1명이 숨졌습니다. 

미국은 알카에다 아라비아반도지부를 중대한 테러 위협으로 간주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