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리아 반군이 장악한 북부 이들리브 주 칸셰이칸에서 화학무기 공격이 발생한 직후 민방위대원이 산소마스크를 통해 호흡하고 있다. 현장에서 어린이 20명을 포함한 주민 72명이 사망한 것으로 시리아인권관측소(SOHR)는 추산했다. 부상자는 수백명에 이른다.
4일 시리아 반군이 점령하고 있는 이들리브 주 칸세이쿤 마을에 화학무기로 추정되는 공격이 있은 후 이 지역에 투입된 민방위 요원이 산소 마스크를 쓰고 있다.

시리아 북부 반군 장악 마을에 시리아 정부 또는 러시아 전투기가 독가스 공격을 가해 수십 명이 사망하고 수백 명이 부상했다고, 감시 단체와 민권 옹호 운동가들이 4일 주장했습니다.

서방의 한 인도주의 단체는 이번 공격으로 100명 이상 사망하고 350명 이상 부상했다고 추산했습니다.

시리아 야권 활동가들은 이번 공격이 6년 간의 내전 중 최악이라고 밝혔고, 시리아 최대 야당조직인 시리아 국민연합은 끔찍한 대량학살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러시아는 이번 공격에 아무런 역할도 하지 않았다고 강력히 부인했고, 시리아 정부 또한 민간인들에 대한 화학무기 사용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미 백악관의 숀 스파이서 대변인은 이번 공격을 용납할 수 없는 공격이라고 규탄하면서, 미국은 시리아의 바샤르 알아사드 정권에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스파이서 대변인은 정권의 이 같은 사악한 행동은 전임 오바마 행정부의 나약함의 결과라고 말했습니다.

유엔 안보리는 5일 이번 사건을 논의할 긴급 회의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시리아 야권 활동가들과 구호 요원들은 칸 셰이쿤 마을에 대한 공습 이후에 찍은 동영상과 사진을 인터넷 웹사이트에 게재했습니다.

영국 런던에 본부를 둔 시리아 인권관측소는 공습 직후 사람들이 호흡 곤란과 구토, 기절 등의 증상을 보였다고 말했습니다.

이 단체는 사망자 가운데 적어도 11명의 어린이가 포함됐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