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리아 정부군이 수니파 무장단체 ISIL가 장악했던 팔미라를 10개월 만에 탈환한 가운데, 군인들이 시리아 국기를 들고 있다.
시리아 정부군이 27일 팔미라를 재탈환 한 뒤시리아 국기를 흔들고 있다.(시리아 관영 통신)

시리아 정부군이 거의 1년 만에 고대 유적 도시인 팔미라 시를 재탈환 했다고 시리아 활동가들과 관영 언론들이 27일 전했습니다. 

팔미라는 과격 이슬람 수니파 무장세력인 ISIL이 10여 개월 간 장악하며 2천 년 가까이 된 고대 유물들을 마구 파괴해 국제사회의 우려가 컸던 지역입니다.

시리아 정부군은 최근 몇 일 동안 러시아군의 공습 지원을 받으며 대대적인 팔미라 공세 작전을 펼쳤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시리아 정부군은 팔미라 전역을 장악했으며 ISIL 요원들이 쫓겨난 동부 데이르 에즈조르 쪽으로 진격할 채비를 갖추고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