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하산 로우하니 이란 대통령 당선자가 테헤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17일 하산 로우하니 이란 대통령 당선자가 테헤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란의 새 대통령이 될 하산 로우하니 당선자는 자신의 승리는 곧 이란 국민들을 위한 새 시대의 신호탄이라며 온건 개혁의 길을 약속했습니다.

온건파 성직자 출신의 로우하니 당선자는 지난 대통령 선거에서 이변을 연출한 뒤 17일 처음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로우하니 당선자는 이날 회견에서 자신은 급진주의 대신 정의와 온건주의의 길을 걸을 것이라며 국제사회에 대해서도 건설적인 상호관계를 요구했습니다.

또 이란의 경제 위기를 타개해 나가겠다는 뜻도 피력했습니다. 

로우하니 당선자는 그러나 미국과의 관계 설정에 대한 물음에 이는 복잡한 사안이라면서 양국간의 오랜 상처를 치유하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