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mocratic presidential candidate former Vice President Joe Biden speaks during a campaign event Thursday, Jan. 30, 2020, in…
조 바이든 전 부통령.

오는 11월 실시되는 미국 대통령 선거의 민주당 후보로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사실상 확정됐습니다.

바이든 전 부통령은 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 상대인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이 어제(8일) 중도하차를 선언한 데 따라 올해 대선에서 재선에 도전하는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맞붙게 됐습니다.

바이든 전 부통령은 어제(8일) 샌더스 후보의 사퇴 발표 직후 성명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에 맞서 승리하기 위해 민주당이 단합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바이든 전 부통령은 샌더스 의원이 경선에서 물러났지만 그의 지도력은 계속된다며 자신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샌더스 의원은 의료와 무료 공립대학 교육 등으로 젊은층의 지지를 받아왔습니다. 

관측통들은 바이든 전 부통령이 자신의 정책을 일부 수정해 샌더스 의원 지지자들을 끌어들이려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샌더스 의원은 바이든 전 부통령보다 300여 명의 대의원이 부족한 상황에서 승리가 불가능하다고 판단했다며 대선 후보 경선에서 중도하차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