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mbodian military officers sitting on a pickup guard during a hostage-drill at Cambodia Airforce near Phnom Penh, Cambodia,…
지난 2020년 1월 캄보디아군이 프놈펜 근방 공군기지에서 군사훈련을 실시했다.

미국은 중국군의 캄보디아 주둔을 우려해 현지 군사학교 프로그램을 중단했다고 캄보디아 주재 미국 대사관이 1일 밝혔습니다.

미 대사관 대변인은 이날 VOA에 출연해 캄보디아 일부 지역에서 군사 협력이 중단된 이후 이 프로그램도 함께 종료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변인은 캄보디아가 전통적인 양국의 군사 분야에서 협력을 축소해 미군 군사학교 프로그램에 대한 자격을 상실했다고 강조했습니다.

하지만 이 프로그램에 등록한 캄보디아 학생들은 학부 과정을 마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같은 조치는 중국의 캄보디아 내 군사력 증강에 대한 미국의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나왔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훈센 캄보디아 총리의 장남인 훈마넷이 미 육군사관학교 웨스트포인트 출신으로 유명하다고 전했습니다.

훈마넷은 캄보디아 집권당인 CPP에서 탄탄한 입지를 다지고 있는 인물로 캄보디아 왕립 군대(RCAF) 4성급 장군이며 육군 사령관을 역임하고 있습니다.    

앞서 미 국무부의 웬디 셔먼 부장관은 지난 1일 캄보디아를 방문해 훈센 총리를 만나 남서부 레암 해군기지의 건물 신축과 중국군 배치에 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이 기사는 Reuters를 참조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