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항공모함 ‘퀸 엘리자베스’호.
영국 항공모함 ‘퀸 엘리자베스’호.

영국은 20일 군함 두척을 아시아 해역에 상시 배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벤 월러스 영국 국방장관은 이날 도쿄에서 기시 노부오 일본 방위상과 회담 후 발표한 공동성명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월러스 장관은 "영국은 퀸 엘리자베스 항모 전단의 첫 기항에  이어 올해 말부터 이 지역에 두 척의 전함을 상시 배치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기시 방위상은 퀸 엘리자베스 함과 호위 함정들로 구성된 항모전단이 주일 미군과 일본 해군 기지에 별도로 기항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퀸 엘리자베스 함은 미국과 네덜란드에서 온 구축함 2척, 프리깃함 2척, 지원함정 2척의 호위를 받고 있습니다.

이번 공동성명은 최근 몇 달 동안 타이완을 포함한 이 지역에 대한 중국의 위협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일본과의 안보 관계 강화를 위해 나왔습니다. 

미국의 가까운 동맹국인 일본에는 함정과 항공기 및 수천 명의 해병을 포함해 미국 이외의 지역에서 가장 많은 미군이 주둔 중입니다.

F-35B 스텔스기를 탑재한 퀸 엘리자베스 항모는 일본 함대 사령부의 본거지이자 미국의 로널드 레이건 항모가 전진 배치된 요코스카에 정박할 예정입니다.

퀸 엘리자베스 함은 중국과 동남아시아 국가들이 영유권을 주장하는 남중국해를 통해 일본에 도착할 예정이며 인도, 싱가포르, 한국 등을 경유합니다.  

Reut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