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일본 도쿄 거리에 하계 올림픽 홍보 안내판이 붙어있다.
22일 일본 도쿄 거리에 하계 올림픽 홍보 안내판이 붙어있다.

일본 정부는 오는 7월로 예정된 도쿄올림픽 개최를 내부적으로 취소하기로 결정했다는 최근 일부 언론보도를 일축했습니다.

사카이 마나부 일본 관방부장관은 오늘(22일) 정례브리핑에서 도쿄올림픽을 취소하기로 결론 낸 사실이 없으며 정부는 대회 성공을 위해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도 이날 도쿄올림픽은 예정대로 열릴 것이며, 안전한 대회를 위해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협의하며 구체적인 감염 예방 대책을 검토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지난해 7월 열릴 예정이었던 도쿄올림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1년 연기됐습니다.

앞서, 영국 ‘더 타임스’ 신문은 일본 정부 고위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정부 내부에서 올림픽 개최가 어렵다는 합의가 있었다며, 일본 정부가 2032년 도쿄올림픽 개최 방안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한편 124년 올림픽 역사에서 전쟁으로 올림픽 대회가 취소된 적은 있지만, 이번처럼 연기된 것은 처음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