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왼쪽부터)과 마크 폼페오 국무장관, 수부라마냠 자이샨카르 인도 외교 장관과 라즈나트 싱 국방장관이 27일 뉴델리에서 회담했다.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왼쪽부터)과 마크 폼페오 국무장관, 수부라마냠 자이샨카르 인도 외교 장관과 라즈나트 싱 국방장관이 27일 뉴델리에서 회담했다.

미국과 인도는 중국이 안보와 자유에 가하는 위협에 맞서기 위해 협력해야 한다고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이 밝혔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오늘(27일) 수부라마냠 자이샨카르 인도 외교부 장관과 라즈나트 싱 국방부 장관과의 회담에 앞서 "오늘은 두 위대한 민주국가가 더 가까워질 새로운 기회"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이어 "(미국과 인도가) 확실히 해야 할 일이 아주 많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전염병에 대한 우리의 협력은 중국 공산당의 안보와 자유에 대한 위협에 맞서 지역 전체에 평화와 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두 나라 외교.국방 장관들이 참석하는 전략대화를 위해 어제 마크 에스퍼 국방장관과 함께 인도 수도 뉴델리에 도착했습니다.

두 장관의 이번 방문은 인도군이 분쟁지역인 히말라야 국경에서 중국군과 대치하면서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이뤄졌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미국과 인도 두 나라가 "인도태평양의 자유롭고 개방적인 원칙 유지를 위한 협력을 제정하고 규칙화하는 데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두 나라는 오늘 미사일과 드론의 정확성을 높이기 위해 미국의 첨단위성과 지도 데이터를 인도에 제공하는 내용의 군사협정에 서명할 예정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