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man pushes his cart past branches of a tree fallen on a road after Cyclone Amphan hit the region in Kolkata, India, Saturday,…
인도에서 23일 한 남성이 사이클론 '암판'으로 쓰러진 나무 옆을 지나고 있다.

인도 정부는 23일 사이클론 ‘암판’으로 인해 130억 달러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강풍과 폭우를 동반한 ‘암판’은 지난 20일 인도 동부 지역에 상륙한 뒤, 약 이틀 동안 인명과 재산 피해를 낸 뒤 22일 소멸했습니다. 

인도와 방글라데시에선 각각 86명과 16명이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방글라데시 정부도 ‘암판’으로 인한 피해를 1억3천만 달러로 집계하면서, 피해규모는 앞으로 더 커질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현지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암판으로 인해 약 1천300만 명의 주민들이 소유한 주택과 경작지 등이 피해를 입었다고 보도했습니다.

다만 ‘암판’이 상륙하기 전 약 300만 명에 달하는 사람들이 미리 대피하면서, 사망자 숫자를 줄일 수 있었다고, 정부 관계자들은 전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