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정부가 29일 동영상 공유 앱 틱톡과 웨이보 등 중국의 모바일 앱 59개에 대한 접속을 금지했다고 밝혔다.
인도 정부가 29일 동영상 공유 앱 틱톡과 웨이보 등 중국의 모바일 앱 59개에 대한 접속을 금지했다고 밝혔다.

중국과 국경 충돌로 갈등을 빚고 있는 인도가 중국 기업이 출시한 59개 앱을 금지했습니다. 

인도 정부는 어제(29일) 중국의 모바일 앱 59개가 인도 국민의 주권과 안보를 위협하고 침해 했다며, 이들에 대한 접속을 금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인도에서 2억 명 정도의 사용자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이들 앱에는 중국 회사가 만든 동영상 공유 앱 틱톡과 웨이보 등이 포함됐습니다. 

인도 정부의 이번 조치는 지난 15일 히말라야의 분쟁 지역에서 양국 간 충돌로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나왔습니다. 

양국 군은 국경통제선이 확실하지 않은 이 지역에서 집단 난투극을 벌였으며, 이 과정에서 인도군 병사 20명이 숨졌습니다. 

인도와 중국은 대화를 통해 이 문제를 해결하고 싶다면서도 서로에 대한 비난을 멈추지 않고 있습니다.  

이후 인도에서는 중국 제품 불매운동이 확산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