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를로스 곤 전 닛산 자동차 회장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6일 일본 도쿄의 구치소에서 석방됐다.
카를로스 곤 전 닛산 자동차 회장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6일 일본 도쿄의 구치소에서 석방돼고 있다.

공금 횡령 혐의로 재판을 기다리던 카를로스 닛산 회장이 탈출한 대해 일본 정부가 출국 검사를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모리 마사코 일본 법무상은 회장의 탈출 사건은 용서할 없는 일이며, 회장이 레바논에 도착했다는 성명을 발표한 며칠 조사를 지시했다면서 이같이 전했습니다.

 

모리 법무상은 회장에 대한 보석 결정이 취소됐다며 인터폴이 회장에 대한 수배영장을 발부했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회장을 다시 일본으로 데려오기 위해 어떤 조치를 취할 것인지에 대한 구체적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일본과 레바논은 범죄인 인도협정을 체결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