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세르비아 스메데레포에서 중국과 세르비아 경찰이 합동 대테러 훈련을 실시했다.
28일 세르비아 스메데레포에서 중국과 세르비아 경찰이 합동 대테러 훈련을 실시했다.

중국은 28일 유럽 발칸반도에 있는 세르비아와 대테러 합동훈련을 했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이날 중국 특수경찰부대가 세르비아 특수 반테러 부대와 세르비아 수도 베오그라드에서 동쪽으로 60km 떨어진 곳에 위치한 스메데레보에서 훈련을 실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번 훈련에는 중국 허난성 소속 특수경찰 180여 명이 참가했습니다. 또 양국 경찰이 인질 구출을 위해 헬기 3대와 장갑차 20대를 동원했습니다. 

세르비아의 네보이샤 스테파노비치 내무장관은 중국의 사법기관과 더 많은 협력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해습니다. 또 "중국은 우리의 전략적 동반자일 뿐 아니라 우호적이고 형제 같은 국가"라고 덧붙였습니다. 

중국의 대테러 경찰부대가 유럽국가와 합동 훈련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앞서 중국은 지난 2015년 자국 병력이 해외에서 작전을 수행할 수 있도록 관련 법을 통과시켰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