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8일 플로리다주 올랜도에서 열린 집회에서 재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8일 플로리다주 올랜도에서 열린 집회에서 재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내년 재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18일) 플로리다주 올랜도에서 열린 2020년 대선 출정식을 통해 "우리는 미국을 그 어느 때보다 위대하게 지킬 것"이라며, "이것이 내가 미국 대통령으로서 재선 운동을 공식 개시하기 위해 여러분 앞에 서 있는 이유"라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내년 선거는 우리의 위대한 민주주의를 갉아먹는 민주당에 대한 심판"이라며 "민주당의 급진적 사회주의는 아메리칸 드림을 무너뜨릴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세금 감면과 규제 완화를 통한 경제 호황을 임기 중 업적으로 강조하면서, '미국을 계속 위대하게(Keep America Great)'라는 재선 구호를 선포했습니다.

지난 2016년 대선에서는 ‘미국을 다시 위대하게(Make America Great Again)’이라는 구호를 사용했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 출마 선언에 따라, 내년 11월 3일 열리는 미국 대통령 선거전이 본격적으로 막을 올렸습니다.

공화당 소속인 트럼프 대통령과 경쟁할 민주당 후보로는, 조 바이든 전 부통령과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 등이 출마 의사를 밝혔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