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일 파키스탄이 통제선을 넘은 인도 전투기를 격추했다며 공개한 잔해 사진.
27일 파키스탄이 통제선을 넘은 인도 전투기를 격추했다며 공개한 잔해 사진.

인도-파키스탄이 군사적 충돌을 빚은 가운데 파키스탄이 생포한 인도 전투기 조종사를 송환할 뜻을 밝혔습니다.

임란 칸 파키스탄 총리는 28일 의회 연설에서 "평화의 제스처로 인도 전투기 조종사 1명을 송환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양국이 서로 평화를 이루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파키스탄은 지난 26일 인도군 전투기가 통제선을 넘어 파키스탄 내 영토 내 무장반군 자이쉬에 모하마드의 훈련 기지를 먼저 공습했습니다.

이어 파키스탄은 27일 카슈미르 지역 국경 통제선(Line of Control)을 넘어온 인도 전투기 2대를 격추하고 조종사 1명을 생포했습니다.

한편 인도 국방부 관계자들은 28일 파키스탄의 자국 전투기 조종사 송환 소식에 “기쁘다”며 “그의 송환을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