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베이징 중앙상업지구에 걸린 중국 오성홍기.
중국 베이징 중앙상업지구에 걸린 중국 국기 (자료사진)

중국 정부가 일부 국영기업에 미국과 미국의 동맹국으로의 출장을 하지 말도록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국 '블룸버그' 통신 등은 오늘(15일) 소식통을 인용해, 중국 국영기업 감독기관인 국유자산관리감독위원회(SASAC)가 최근 일부 국영기업들에 직원들의 미국과 그 동맹국 방문을 피할 것을 지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또 출장이 필요한 경우는 회사로부터 해외 사용을 위한 보안 승인을 받은 노트북 컴퓨터만 휴대하도록 지시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와 함께 국영회사는 이들 국가를 방문하는 직원이 휴대한 컴퓨터 파일을 확인하고, 반드시 보안 승인을 거친 USB 메모리에 저장하도록 지시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당국의 이번 지시는 미국과 정보공유협정을 맺은 영국·캐나다·호주·뉴질랜드 등 이른바 ‘파이브 아이즈(Five Eyes)’ 국가에 대한 방문이 포함됐습니다. 

중국 당국은 이 같은 지시 사항을 언제까지 이행할지는 따로 명시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