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오른쪽) 과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이 8일 베이징 댜오위타이 영빈관에서 만나 악수하고 있다.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오른쪽) 과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이 8일 베이징 댜오위타이 영빈관에서 만나 악수하고 있다.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미국이 중국의 내정과 외교정책에 대해 근거 없는 비판을 하고 있다며, 중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왕이 외교부장은 오늘(8일) 중국을 방문한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과의 회담에서, "미국은 끊임없이 중국과의 무역 마찰을 고조시키고, 타이완과 관련해 중국의 권리를 해치는 행동을 이어가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는 상호 신뢰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고 있으며, 양국 관계의 장래를 어둡게 하고 있다"면서 미국은 이런 잘못된 행위를 중단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대해 폼페오 국무장관은 "왕이 부장이 밝힌 사안들에 대해 양국 간 근본적인 이견이 존재한다"면서 "미국은 중국이 취한 조치들을 크게 우려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미-중 관계는 매우 중요한 만큼 오늘 이런 문제를 논의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이날 폼페오 장관과 왕이 외교부장은 양국 간 외교안보 대화가 취소된 이유에 대해서도 책임 공방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국과 중국은 이달 베이징에서 2차 외교·안보 대화를 개최할 예정이었지만 전격 취소됐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