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

중국 법원이 스파이 혐의로 구속된 일본인 남성에게 징역 12년 실형을 선고했습니다.

일본 언론에 따르면 중국 저장성 항저우 지방법원은 10일 이와세 다카이로라는 이름의 일본 시민에게 징역형을 선고했습니다. 또 법원은 이 남성의 모든 개인 재산 몰수를 명령했습니다.

이 남성이 구체적으로 어떤 활동을 했는지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앞서 이 남성은 2015년 5월 저장성 원저우시에서 사법 당국에 구속됐습니다.

중국은 2015년 이후 스파이 활동을 한 혐의로 일본인 8명을 구속, 기소했습니다. 이번 판결은 구속자에 대한 첫 판결입니다.

일본의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10일 이번 사건이 양국 관계에 큰 영향을 주는 일이 없도록 노력하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