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에 설치된 5G 부스.
지난해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에 설치된 5G 부스.

한국과 일본, 중국 3개국이 최첨단 기술인 ‘5세대 이동통신(5G)’기술을 상용화 하기 위해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한·중·일 정보통신 장관들은 28일 도쿄에서 만나 최첨단 통신 기술인 ‘5세대 이동통신(5G)’을 신속히 상용화하기 위해 힘을 합치기로 했습니다.

일본의 노다 세이코 정보통신 담당 대신은 “우리 3개국 장관들은 정보통신 기술을 최대한 활용해 보다 열린 국제적 경제를 만들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3국 장관들은 외국에서 사용하는 핸드폰 국제 로밍 요금을 낮추기로 했습니다.

또 2020년 도쿄 하계 올림픽과 2022년 베이징 동계 올림픽에 최첨단 통신 기술을 활용하는 문제도 논의했습니다.

이번 한·중·일 통신장관 회동에는 한국의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그리고 일본의 노다 세이코 총무상, 그리고 중국에서는 미아오 웨이 공업정보화부 부장이 참석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