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의 시아파 문화센터에서 28일 연쇄 폭탄테러가 발생해 적어도 41명이 숨지고 84명이 부상했다. 의료진이 부상자를 병원으로 이송하고 있다.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의 시아파 문화센터에서 28일 연쇄 폭탄테러가 발생해 적어도 41명이 숨지고 84명이 부상했다. 의료진이 부상자를 병원으로 이송하고 있다.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의 시아파 문화센터에서 오늘(28일) 연쇄 폭탄테러가 발생해 적어도 41명이 숨지고 84명이 다쳤습니다.

아프간 내무부 나스라트 라히미 부대변인에 따르면 이번 테러는 옛 소련의 아프간 침공 38주기를 맞아 시아파 타바얀 문화센터에서 열린 행사 도중 발생했습니다.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세력 IS는 이번 연쇄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밝혔습니다.

IS는 폭탄조끼를 입을 조직원이 먼저 자폭했고, 같은 지역에서 다픈 폭탄 3개가 터졌다고 주장했습니다.

카불에서는 지난 10월에도 시아파 이슬람 사원에서 테러 공격이 발생해 적어도 39명이 숨졌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