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와자 무함마드 아시프 파키스탄 외무장관.
카와자 무함마드 아시프 파키스탄 외무장관.

파키스탄 정부는 24일 아프가니스탄에서 미군에 대항하는 반군들을 파키스탄이 비호한다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주장을 일축했습니다.

파키스탄은 이날 총리 주재로 군과 정부 인사들이 참여한 국가안보위원회 회의를 개최한 뒤 이런 입장을 밝혔습니다. 

카와자 무함마드 아시프 파키스탄 외무장관은 성명을 내고 아프간 전쟁은 파키스탄에서 진행되고 있지 않다며 파키스탄을 희생양으로 만드는 것이 아프가니스탄을 안정시키는 데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최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새로운 아프간 정책을 발표하는 자리에서 파키스탄이 아프간 내 반군 세력을 비호한다고 비난한 바 있습니다. 미국과 아프간 정보당국은 파키스탄 정보기관이 아프가니스탄에서 미군과 싸우는 탈레반 반군과 하카니 반군을 비호한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아시프 장관은 성명에서 파키스탄이 테러세력에 대항해 많이 노력했고 이 과정에서 많은 군인과 시민들이 희생됐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미국은 일단 아프가니스탄 안에 있는 반군 근거지를 소탕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