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공군 전략폭격기 B-1B 2 대가 미국 와이오밍주 상공을 비행하고 있다. (자료사진)
미 공군 전략폭격기 B-1B 2 대가 미국 와이오밍주 상공을 비행하고 있다. (자료사진)

중국 정부는 미국 ‘B-1B’ 전폭기가 중국 남중국해에서 비행한 사실에 대해 “효과적인 감시체계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중국 국방부는 9일 자체 웹사이트에 게재한 성명을 통해 “중국은 항상 유관국들의 남중국해 활동에 대해 항상 경계하고 있으며, 그런 활동들은 중국의 효과적인 감시 아래에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중국군은 단호하게 주권과 안보를 지키고, 역내 평화와 안정을 유지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미 태평양 사령부는 전날인 8일 미 공군 제9폭격기 비행 중대 소속 B-1B 2대가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서 이륙해, 미 해군 구축함인 스테레트 호와 연합훈련을 진행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당시 태평양사령부는 이번 훈련이 해군과 공동으로 진행되며, 연합작전 전술 능력에 대한 최적화가 목적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