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로스앤젤레스국제공항에서 아메리칸항공 여객기가 대기하고 있다. (자료사진)
미국 로스앤젤레스국제공항에서 아메리칸항공 여객기가 대기하고 있다. (자료사진)

세계 최대 항공사인 미국의 아메리칸항공(AA)은 중국 남방항공의 일부 지분을 매입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아메리칸항공 측은 중국 최대 항공사인 중국 남방항공 주식의 2.68% 지분을 2억 달러에 사들일 예정입니다. 

이를 계기로 두 항공사가 전략적 협력관계로 나아가는 청신호가 켜졌습니다. 

실제로 양측은 올해 말부터 승객들의 상대방 항공편 예약을 더욱 효율적 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공동운항(Code Sharing)’을 시행할 예정입니다. 

이로써 아메리칸항공은 중국 내 도착지 70여 곳에 대한 접근이 가능해 지고, 중국 남방항공 역시 북미와 남미 지역 80여 개 도착지에 대한 지분을 얻게 됩니다. 

미 규제 당국의 승인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는 이번 계약은 미국과 중국 내 주요 항공사들 간 체결되는 두 번째 계약입니다. 

앞서 미국의 델타항공(DA)은 지난 2015년 중국 동방항공 주식의 3.55% 지분을 4억5천만 달러에 매입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