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중국해 해상에서 중국 해양경비대 어선이 항해하고 있다. (자료사진)
남중국해 해상에서 중국 해양경비대 어선이 항해하고 있다. (자료사진)

중국이 남중국해 국제수역에서 해군이 나포한 미 해군 수중 드론을 미국에 반환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중국 국방부는 17일 성명을 발표하고, 중국이 적당한 방식으로 미국에 드론을 반환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중국의 조처는 문제될 것이 없었다며 미국이 이 사안을 과대 선전하는 것은 유감이라고 밝혔습니다.

미 국방부 역시 성명에서 중국 당국과 수중 드론의 반환에 대한 이해를 얻어냈다고 밝혔습니다.

미 국방부는 앞서 지난 15일 민간인이 탑승한 해군 해양 조사 선박이 필리핀 수빅만에서 93km 떨어진 해상에서 작동이 멈춘 2대의 수중 드론을 회수하던 중 중국 선박이 접근해 1대를 나포해갔다고 밝혔습니다. 국방부에 따르면 당시 수중 드론은 수온과 염분, 음속 등 정보를 측정하고 있었습니다.

국방부는 중국 측에 수중 드론 나포는 불법적이었다고 주장하며 즉각 반환을 요구했었습니다.

한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은 인터넷 단문 사이트인 트위터를 통해 중국에 드론을 돌려받길 원하지 않는다고 말해야 한다며 중국에 불만을 표시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