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과 인접한 중국 보하이해.
한국과 인접한 중국 보하이해.

중국 군이 한국과 인접한 보하이해 동북부 해상에서 항공모함과 전투기들을 이용한 실탄 사격 훈련을 처음으로 실시했습니다.

중국은 남중국해에서 군사력을 증강해 국제사회의 우려를 고조시켜 왔습니다.

특히 미국은 남중국해에 대한 중국의 군사화를 비난하고 자유 항행권을 보장하기 위해 항공기와 군함을 이용한 순찰을 정기적으로 벌이고 있습니다.

중국의 번잡한 해상 수송로인 보하이해는 그러나 영유권을 주장하는 다른 나라는 없습니다.

다만 이번 실탄 사격 훈련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최근 타이완 총통과 전화통화를 가진 일로 중국이 분개한 뒤 타이완과 새로운 긴장상황이 벌어지는 가운데 실시됐습니다.

중국 관영 CCTV는 어제 중국 항공모함인 랴오닝호와 군함 수십대가 공중 요격을 비롯해, 항공기와 미사일 대응 훈련을 벌였으며, J-15 함재기들도 해상 표적에 실제 로켓을 발사하며 훈련에 참여했다고 전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