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가니스탄 북부에서 폭탄이 폭발해 적어도 23명이 다쳤다고 현지 당국자들이 밝혔습니다.

부상자 중에는 보안요원 7명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오늘 폭발은 바글란 주에 위치한 시장에서 발생했다고 현지 당국자들이 말했습니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첫 번째 폭탄이 폭발한 뒤 보안요원들이 이를  조사하기 위해 현장에 도착한 순간 두 번째 폭탄이 폭발했습니다.

부상자 가운데 절반은 어린이들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재까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밝힌 단체는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