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네수엘라 수도 카라카스에서 24일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는 반정부
 시위가 4주째 계속됐다. 주요도로를 점거한
 시위대가 경찰의 접근을 막기 위해 바리케이드
 주변에 불을 피웠다.
베네수엘라 수도 카라카스에서 24일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는 반정부 시위가 4주째 계속됐다. 주요도로를 점거한 시위대가 경찰의 접근을 막기 위해 바리케이드 주변에 불을 피웠다.

베네수엘라의 반정부 시위대가 어제(24일) 수도 카라카스 등 일부 도시의 주요 도로를 점거한 채 4주째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카라카스 산타페 지구의 한 고속도로에는 쓰러진 가로등이 일부 차로를 가로질러 놓인 가운데 시위대 수 십 명이 “현 정부는 몰락했다”는 구호를 외쳤습니다. 

현재 경찰과 주 방위군이 도시 곳곳에 배치된 가운데 보안군은 최루가스와 고무탄을 발사하며 시위대와 대치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야당이 주도하는 국회의 줄리오 보르게스 의장은 어제 카라카스 동부 브리온 데 차카이토 광장에서, 오직 선거를 통해서만 국민들이 원하는 미래를 결정하게 할 수 있다며 조기 대통령 선거를 촉구했습니다. 

베네수엘라 전역에서는 반정부 시위 과정에서 어제 하루에만 2명이 숨지는 등 지금까지 23명이 숨지고 수 백 명이 다쳤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