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 남부 모잠비크 베이라의 해변 마을에 사이클론이 강타했다.
아프리카 남부 모잠비크 베이라의 해변 마을에 사이클론이 강타했다.

아프리카 남부 모잠비크를 강타한 사이클론으로 인한 사망자가 1천 명이 넘을 수 있다고 필리프 뉴시 모잠비크 대통령이 밝혔습니다.

뉴시 대통령은 어제(18일) 현지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공식적인 사망자는 84명이지만, 사망자가 1천 명이 넘는 것으로 집계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뉴시 대통령은 헬기를 타고 피해 지역을 둘러본 결과, 물에 떠 있는 수많은 시체를 목격했다며 "대재앙"이라고 말했습니다. 

구조 당국은 언론에, 사망자 수가 많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지만 1천 명이 넘는지 추산할 방법은 없다고 말했습니다. 

아프리카 남부 지역에는 지난 14일 열대성 저기압인 사이클론이 강타해 댐이 무너지고 강이 범람하면서 피해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현지 당국에 따르면 모잠비크, 짐바브웨, 말라위 등 3개국에서 이번 사이클론으로 인한 사망자는 확인된 수만 215명에 달합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