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 관련 소식을 전하는 나이리지아 신문들 (자료사진)
선거 관련 소식을 전하는 나이리지아 신문들 (자료사진)

나이지리아 대통령 선거와 총선이 1주일 연기됐습니다. 나이지리아 독립선거관리위원회는 16일 선거를 5시간 앞두고 이같이 결정했습니다.

마무드 야쿠부 선관위 위원장은 선거기자재 문제를 언급하며 선거를 더 진행할 수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선거 연기가 어려운 결정이지만, 공정하고 자유로운 선거를 위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이 결정으로 나이지리아 총선과 대선은 오는 2월 23일에 치러집니다. 주지사, 주 의회, 그리고 연방 정부 위원회 선거는 3월 9일로 다시 조정됐습니다.

나이지리아 선관위는 수도 아부쟈에서 있는 본부에서 긴급 회의를 한 뒤 이같이 결정했습니다. 

나이지리아 집권 여당과 제1 야당은 모두 선관위 결정을 비난했습니다. 많은 유권자도 선거 연기에 분노를 나타냈습니다.

이번 나이지리아 대선에서는 무하마두 부하리 현 대통령과 도전자인 아티쿠 아부바카르 전 부통령이 접전을 벌일 것으로 보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