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지리아 치복에서 이슬람 무장반군 보코하람에 납치됐다가 풀려난 소녀들의 모습이 지난달 15일 공개됐다.
나이지리아 치복에서 이슬람 무장반군 보코하람에 납치됐다가 풀려난 소녀들의 모습이 지난달 15일 공개됐다.

아프리카 국가 나이지리아의 이슬람 무장반군 '보코하람'이 여학생 90여명을 또 납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나이지리아 북동부 요베주 다프치 지역에 위치한 '과학기술 여자고등학교' 관계자는 지난 19일 밤 보코하람이 학교에 침입한 뒤 여학생 90여명이 실종됐다고 밝혔습니다.

마을 주민들은 무장한 보코하람 대원들을 태운 트럭 18대가 마을에 진입한 뒤 곧바로 여학생 740여명이 거주하고 있는 학교 기숙사로 향했다고 전했습니다. 

학교 관계자는 총소리가 들려 학생들과 교사들이 인근 숲으로 피신했고, 다음날 학생 수를 파악하는 과정에서 90여명이 실종된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인근 숲에서 학생들의 시신 여러 구가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학교는 현재 일시폐쇄 됐습니다. 

하지만 교육 당국과 주 보안 당국은 보코하람이 당일 마을을 침입한 것은 맞지만, 여학생 납치 여부는 단정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보호코람은 지난 2014년 치복에 있는 여자 중학교에서 여학생 270여명을 납치해 아직 100여명을 인질로 잡고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