짐바브웨의 에머슨 음난가그와 신임 대통령이 1일 친호이의 대학 졸업식장에서 연설하고 있다.
짐바브웨의 에머슨 음난가그와 신임 대통령이 1일 친호이의 대학 졸업식장에서 연설하고 있다.

아프리카 짐바브웨의 에머슨 음난가그와 신임 대통령이 군 수뇌부를 요직에 포함하는 새 내각 구성을 발표했습니다.

음난가그와 대통령은 어제 발표에서 로버트 무가베 전 대통령의 퇴진을 가져온 쿠데타의 주역인 시무시소 모요 군 총사령관을 외무장관에 임명했습니다.

또 공군사령관인 페렌스 시리를 토지.농업 장관에 임명했습니다.

음난가그와 대통령은 축출된 무가베 전 대통령 시절 장관들도 상당수 다시 기용했습니다.

이밖에 집권여당의 핵심 각부인 패트릭 치나마사를 재무장관에 임명했지만 야권 인사는 한 명도 내각에 기용하지 않았습니다.

영국의 ‘BBC’ 방송은 이번 개각으로 무가베 전 대통령의 오랜 측근 일부가 물러났지만, 과거 논란을 빚었던 인사들이 임명돼 급격한 변화는 없었다고 평가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