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대통령 선거가 실시된 케냐에서 여성 유권자들이 아이를 업고 투표하고 있다.
8일 대통령 선거가 실시된 케냐에서 여성 유권자들이 아이를 업고 투표하고 있다.

아프리카 케냐에서 오늘(8일) 대통령 선거 투표가 진행 중입니다.

이번 선거에는 케냐 전체 인구 약 4천만 명 가운데 2천만 명이 유권자 등록을 한 것으로 집계된 가운데, 오전 6시부터 전국의 투표소가 문을 열었습니다.

이번 선거에서는 우후루 케냐타 현 대통령과 그의 오랜 경쟁상대인 라일라 오딩가 후보가 박빙의 승부를 펼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최근 여론조사에서는 어느 후보가 승리할지 분명하게 드러나지 않은 가운데, 투표율이 중요한 변수가 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케냐타 대통령은 유권자들에게 평화롭게 투표에 참여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케냐인 아버지를 둔 바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도 어제(7일) 케냐의 평화로운 선거를 촉구했습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성명에서, 폭력과 선동을 거부하고 국민의 뜻을 존중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