숀 스파이서 미 백악관 대변인이 26일 대통령 전용기 에어포스원 안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스파이서 대변인은 멕시코산 제품에 수입 관세를 부과해서 연간 100억 달러의 예산을 마련할 수 있으며, 이 예산으로 쉽게 국경장벽을 건설할 수 있다고 말했다.
숀 스파이서 미 백악관 대변인이 26일 대통령 전용기 에어포스원 안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스파이서 대변인은 멕시코산 제품에 수입 관세를 부과해서 연간 100억 달러의 예산을 마련할 수 있으며, 이 예산으로 쉽게 국경장벽을 건설할 수 있다고 말했다.

미국 백악관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멕시코 정부에 장벽 설치 비용을 지불하도록 할 다양한 방안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숀 스파이서 백악관 대변인은 어제 (26일) 기자들에게 트럼프 대통령은 모든 멕시코산 수입품에 20%의 국경세를 부과하기 원한다고 말했습니다. 

이 경우 연간 100억 달러의 세금이 더 걷히게 돼, 쉽게 장벽 설치 비용을 충당할 수 있다는 설명입니다. 

백악관은 20% 국경세 부과 구상은 여러 선택 중 하나에 불과하다며, 트럼프 대통령은 아직 장벽 설치 비용을 어떻게 물릴지에 대해 최종 결정을 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 “멕시코가 장벽 설치 비용을 계속 지불하지 않겠다고 주장하면 다음주 정상회담은 최소될 것”이라고 밝혔고, 엔리케 페냐 니에토 멕시코 대통령은 즉각 “워싱턴 방문 계획을 취소한다”고 발표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