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미국 선거

[VOA 글로벌 리포트] 미 대선 ‘승자’ 없으면 어떻게?
00:12:13
미 대선에서는 선거인단 270명 이상을 확보해야 대통령이 됩니다. 그런데 이번 선거에서는 우편투표 증가와 이를 둘러싼 논란 등으로 법정 기한까지 승자를 확정하지 못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이런 초유의 사태가 발생한다면, 어떤 절차로 대통령을 뽑는 걸까요?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13일 펜실베이니아주 펨브로크파인스에서 선거유세를 했다.
올해 미국 대선에 출마한 공화당 대통령 후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민주당 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 진영이 막바지 선거운동에 임하고 있습니다. 두 후보는 이 과정에서 각종 현안을 두고 치열하게 공방을 벌이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과 바이든 전 부통령은 많은 항목에서 매우 다른 태도를 보이는데요. ‘미국 대선 ABC’, 오늘은 ‘후보들의 현안별 입장’ 네 번째 시간으로 ‘보건 제도’에 관해 알아보겠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정우
2020.10.15 11:16 오후
FILE - In this combination of file photos, former Vice President Joe Biden speaks in Wilmington, Del., on March 12, 2020, left,…
생생한 미국 뉴스를 전해 드리는 '아메리카 나우' 시간입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같은 시각에 다른 곳에서 생방송 타운홀에 참석합니다. 에이미 코니 배럿 대법관 지명자 인준 가결 정족수를 확보했다고 공화당 측이 밝혔습니다. 제약회사 ‘일라이릴리’가 코로나 항체치료제 임상 시험을 중단합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오종수
2020.10.15 11:25 오후
[글로벌 나우] 미 대선 ‘3주’ 앞으로…후보들 ‘경합주’ 공략
00:02:24
미국 대통령 선거가 3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양쪽 진영은 최대 승부처가 될 경합주 공략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코로나 ‘음성 판정’ 이후 경합주를 중심으로 유세를 재개했고, 바이든 후보 측에서는 바락 오바마 전 대통령의 지원 유세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3일 펜실베이니아주 존스타운 공항에서 선거유세를 했다.
미국 대선이 3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13일) 경합주인 펜실베이니아에서 열린 대규모 유세에서 유권자들의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유세에 참석한 수 천 명의 지지자들에게 자신은 앞으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억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3일 펜실베이니아주 존스타운 공항에서 선거유세를 했다.
올해 미국 대선에 출마한 공화당 대통령 후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민주당 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 진영이 막바지 선거운동에 임하고 있습니다. 두 후보는 이 과정에서 각종 현안을 두고 치열하게 공방을 벌이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과 바이든 전 부통령은 많은 항목에서 매우 다른 태도를 보이는데요. ‘미국 대선 ABC’, 오늘은 ‘후보들의 현안별 입장’ 세 번째 시간으로 ‘세금과 재정지원’ 항목에 관해 알아보겠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정우
2020.10.15 1:10 오전
[2020 미국의 선택!] '10월의 이변'이란?
00:01:23
뜻밖의 사건을 예상해야 합니다. 특히 미국 대통령 선거 한 달 전에 말입니다. 이것을 ‘10월의 이변’이라 부릅니다. 이 표현은 유권자가 투표하기 직전에 일어나는 사건, 또는 폭로를 뜻합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 플로리다주 샌포드에서 유세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확진 판정을 받고 퇴원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플로리다를 시작으로 다시 유세 현장에 복귀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12일) 플로리다주 샌포드 국제공항에서 열린 유세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채 한 시간 가량 지지자들에게 연설했습니다.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지난 6월 델라웨어주 도버에서 열린 유세에서 경제정책에 관해 설명했다.
올해 미국 대선에 출마한 공화당 대통령 후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민주당 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 진영이 막바지 선거운동에 임하고 있습니다. 두 후보는 이 과정에서 각종 현안을 두고 치열할 공방을 벌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과 바이든 전 부통령은 많은 항목에서 매우 다른 태도를 보이는데요. ‘미국 대선 ABC’, 오늘은 ‘후보들의 현안별 입장’ 두 번째 시간으로 ‘경제와 무역 부분’에 관해 알아보겠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정우
2020.10.13 11:27 오후
President Donald Trump waves as he walks off after speaking at a campaign rally at Orlando Sanford International Airport,…
생생한 미국 뉴스를 전해 드리는 '아메리카 나우' 시간입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바이러스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백악관이 발표했습니다. 에이미 코니 배럿 대법관 지명자가 주요 사안에 대해 '사전에 정해진 입장'은 없다고, 인준 청문회 둘째날 강조했습니다. 대선 경합주의 부재자 투표율이 크게 올랐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오종수
2020.10.14 12:49 오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0일 백악관 발코니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후 첫 공개연설을 하면서 모인 지지자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생생한 미국 뉴스를 전해 드리는 '아메리카 나우' 시간입니다.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공개 행사를 재개했습니다. 에이미 코니 배럿 대법관 지명자 인준 청문회가 상원에서 시작됐습니다. 예일대학교가 아시아계와 백인 지원자를 차별했다며 법무부가 소송을 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오종수
2020.10.12 11:48 오후
10일 미국 플로리다주 더빌리지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이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참석한 대선 유세장에 입장하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미국 대통령 선거가 3주가량 남은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오늘(12일)부터 미 남동부 플로리다주에서 대선 유세를 재개합니다. 플로리다주 샌포드 국제공항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는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10월 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처음으로 열리는 유세입니다.
President Donald Trump arrives to speak from the Blue Room Balcony of the White House to a crowd of supporters, Saturday, Oct…
올해 미국 대선에 출마한 공화당 대통령 후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민주당 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 진영이 막바지 선거운동에 임하고 있습니다. 두 후보는 이 과정에서 각종 현안을 두고 치열할 공방을 벌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과 바이든 전 부통령은 많은 항목에서 매우 다른 태도를 보이는데요. ‘미국 대선 ABC’, 오늘은 ‘후보들의 현안별 입장’ 첫 번째 시간으로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에 관해 알아보겠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0일 오후, 백악관 발코니에서 퇴원 후 첫 지지연설에 나섰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치료를 받고 퇴원 후 처음으로 공개 지지연설에 나섰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10일 오후, 백악관 발코니에 서서 ‘법과 질서'라는 주제로 18분 동안 연설했습니다. 
FILE PHOTO: U.S. President Donald Trump speaks outside the White House in Washington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치료제를 더 이상 투약하고 있지 않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