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9일 캐나다 퀘벡 주의 공군기지에서 싱가포르로 향하는 에어포스원에 오르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을 위해 싱가포르를 향해 출발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이 김정은 위원장에게 마지막 기회라며, 그가 옳은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함지하
2018.6.10
지난 3월 한국 서울역 대기실에 설치된 TV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나란히 나오고 있다.
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싱가포르에서 12일 열리는 미북 정상회담에 합류할 가능성은 거의 없다고 한국 청와대가 밝혔습니다.
미-북 정상회담이 열리게 될 센토사 섬의 9일 모습. 정상회담이 사흘 앞으로 다가왔지만 여전히 관광객이 모여드는 등 전반적으로 평온한 모습이다.
정상회담을 사흘 앞둔 9일 싱가포르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역사적 첫 만남을 준비하느라 분주한 모습이었습니다. 시민들은 평소와 다름 없는 일상을 살고 있었지만, 두 정상이 머물 숙소 주변과 회담이 예정된 장소는 보안강화를 위해 각종 구조물이 설치되고 있었습니다. 싱가포르에서 함지하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함지하
2018.6.9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8일 G7 정상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백악관을 출발하기에 앞서 기자들에게 다가오는 미북 정상회담에 관한 입장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평생 동안 미북 정상회담을 준비해왔다며 북한에 인권 문제를 제기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북한과의 합의는 꼭 의회를 거쳐서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영남
2018.6.9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해 1월 백악관에서 김영철 노동당 부위워장 등 북한 대표단과의 면담을 마친 후 대표단을 배웅하기 위해 백악관 밖으로 함께 걸어나오고 있다.
미국 내 한반도 전문가들은 미-북 정상회담에서 북한으로부터 비핵화 절차에 대한 상세한 시간표와 핵 시설에 대한 엄격한 검증을 허용하겠다는 약속을 받아내야 한다고 진단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안소영
2018.6.9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은 북한의 미신고 핵시설도 비핵화 대상이라고 밝혔습니다. 완전한 비핵화 전에는 경제 지원과 제재 완화가 이뤄지지 않을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영남
2018.6.9
밥 메넨데즈 상원의원.
미국 상원의원들은 미-북 정상이 비핵화를 ‘약속’하는 수준에서 회담을 마무리해선 안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북한의 비핵화를 ‘강제할 수 있는’ 합의를 이끌어야 하며, 실질적 결과를 보기 전에는 어떤 제재 완화나 경제 지원도 삼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이조은
2018.6.8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아베 신조 총리와의 7일 백악관 공동 기자회견에서 다음 주 열리는 미북 정상회담 등 북한 문제를 주로 언급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북한의 태도에 따라 회담장을 떠날 준비도 돼 있지만 일이 잘 풀린다면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미국에 초청할 수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영남
2018.6.8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7일 백악관에서 가진 공동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한반도 종전선언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이 7일 밝힌 김정은 위원장과의 정상회담에 대한 입장은 현실적이면서, 동시에 낙관적인 점이 특징입니다. 김 위원장에게 제시할 미국의 상응 조치로 외교 관계 수립을 처음으로 언급한 것도 주목됩니다.
천해성 한국 통일부 차관(가운데)을 단장으로 한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추진단이 개성공단을 방문하기 위해  8일 경기 파주시 경의선 남북출입사무소를 통해 출경하고 있다.
4.27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남북한의 움직임이 구체화되고 있습니다. 한국 정부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설치 준비를 위해 8일 개성을 방문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함지하
2018.6.8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7일 백악관에서 정상회담에 앞서 모두발언을 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은 비핵화에 나서야 한다며 반대의 경우는 용납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한 번의 회담을 통해 합의를 이뤄내면 좋겠지만 이번 회담은 과정이 될 것이라는 입장도 거듭 시사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영남
2018.6.8
잭 키언 전 미국 육군 참모차장.
북한은 자발적으로 핵을 포기할지, 미국에 강제적으로 빼앗길지 선택해야 한다고 잭 키언 전 미 육군 참모차장이 VOA와의 인터뷰에서 밝혔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영남
2018.6.8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이 7일 백악관에서 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미북 정상회담에 대한 기자회견을 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비핵화할 준비가 돼 있음을 시사했다고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이 밝혔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12일 미북 정상회담을 할 완전한 준비가 돼 있을 것이라며 자신감을 나타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영권
2018.6.8
지난 9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새 대북제재 결의안 2375호를 채택했다.
‘최대 압박’ 표현을 사용하지 않겠다는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이 국제사회의 대북 공조 노력을 훼손될 우려가 제기되고 있지만 각 국은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가 이뤄질 때까지 제재를 그대로 유지한다는 입장입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안소영
2018.6.8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7일 백악관에서 가진 공동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한반도 종전선언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북한군의 남침으로 6·25 한국전쟁이 시작된 진실을 북한 주민들이 모르는 상황에서 미국이 종전선언과 체제 안전을 보장하는 것은 김정은 정권의 장기 집권만 도와주는 것이라고 해외에 거주하는 탈북민들이 말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영권
2018.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