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retary of State Mike Pompeo speaks during a news conference to announce the Trump administration's restoration of sanctions…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은 21일 국무부 청사에서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미국이 이란에 대한 제재를 복원했다고 밝혔다. 스티브 므누신 재무장관, 마크 에스퍼 국방장관, 월버 로스 상무장관, 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기자회견에 함께했다.

미국이 대통령 행정명령을 발표하며 이란의 핵, 미사일, 재래식 무기에 대한 유엔 안보리 제재를 복원한다고 밝혔습니다. 재무부 등이 추가로 지정한 제재 대상에 북한과의 미사일 협력에 핵심적인 역할을 한 인사들도 포함됐습니다. 오택성 기자입니다.

미 국무부와 재무부, 국방부, 상무부 등은 21일 부처 합동으로 기자 회견을 열고 대통령 행정명령을 통한 대이란 제재를 발표했습니다.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은 이날 국무부에서 열린 합동 기자회견에서 재무부가 이란의 핵과 탄도 미사일 프로그램 등을 지원한 기관과 인물 등을 특별 제재 대상으로 지정한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므누신 재무장관] "Today the Treasury Department is designating entities that support Iran's nuclear and ballistic missile programs and senior officials, overseeing Iran's nuclear power ballistic missile development."

이날 재무부가 공개한 명단에는 이란 국방부와 이란 원자력에너지 기구, 이란 핵 기술자 등 모두 20개가 넘는 기관과 인물이 포함됐습니다.

이란에 재래식 무기의 공급, 판매 또는 이전하는데 기여한 사람들 뿐만 아니라 이런 무기들과 관련된 기술 훈련과 기타 지원을 제공하는 사람들의 미국 내 자산이 동결된다는 겁니다.

재무부 등은 또 새로운 제재 대상 지정에 더해 이란에 대한 유엔 제재가 복원됐다고 강조했습니다.

지난 2015년 안보리 상임이사국과 이란 사이에 맺은 포괄적 공동행동계획(JCPOA)에 따라 해제됐던 대이란 제재를 다시 모두 복원한다는 설명입니다.

JCPOA에 의한 대이란 제재 유예는 오는 10월 18일 만료될 예정입니다. 앞서  미국은 지난달 유엔의 대이란 무기 금수 제재를 무기한 연장하는 결의안을 유엔 안보리에 제출했지만 부결됐습니다.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미국이 발표한 제재는 전 세계적으로 들어야 하는 경고라며, 누구든지 유엔의 대이란 무기 금수를 위반할 경우, 제재를 받을 위험에 처해질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폼페오 국무장관] "Our actions today are a warning that should be heard worldwide. No matter who you are, if you violate the UN arms embargo on Iran, you risk sanctions."

미 국무부는 기자 회견 후 배포한 설명자료에서 이날 새롭게 제재 대상으로 지정된 대상과 북한과의 연관성을 지적했습니다.

미국이 제재를 부과한 이란인 중에 이란-북한 미사일 협력에 핵심적인 역할을 해온 이란 조직과 연계된 사람이 포함돼 있다는 설명입니다. 

국무부는 이란의 군수업체 ‘샤히드 헤마트 산업그룹’(SHIG)의 고위관료로 재직한 아스갈 에스마일푸얼과 모하마드 골라미 두 사람 모두 북한 미사일 전문가들의 지원과 도움으로 발사된 우주발사체 발사에 참여하고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샤히드 헤마트 산업그룹’의 ‘샤히드 하지 알리 모바헤드’ 연구센터는 이란과 북한의 미사일 프로그램 협력에 있어서 핵심적인 역할을 맡았으며, 현재 이란 항공우주산업기구 국장으로 있는 세예드 미라흐마드 누신은 북한과의 장거리 미사일 개발 사업 협상의 핵심이었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로이터 통신은 이날 엘리엇 에이브럼스 미 국무부 이란∙베네수엘라 특별대표가 일부 언론과의 전화 회의에서 “이란이 북한과 협력하는 것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며, 이를 막기 위해 할 수 있는 것은 무엇이든 하겠다”고 밝혔다고 보도했습니다. 

VOA뉴스 오택성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