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집권여당인 새누리당의 박근혜 비상대책위원장은 오늘(16일) “국회 차원에서 북한에 대해 미사일 발사를 규탄하고 핵실험과 같은 추가적 도발을 하지 말 것과 국제사회 책임있는 일원으로서 새 출발을 할 것을 촉구하는 대북 결의안을 채택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박 비대위원장은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 “대북 문제는 국내적으로 한 목소리를 내는 게 중요하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박 비대위원장은 “국회가 국민을 대표해 일치된 목소리를 북한에 보내면 받아들이는 쪽에서도 전체 국민의 뜻으로 전달될 것”이라며 대북 결의안이 채택되는 데 야당의 협력을 촉구했습니다.